GS홈쇼핑, 저소득가정 교복지원 캠페인…1억원 후원
  • 송서영 기자
  • 승인 2020.02.06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홈쇼핑은 저소득가정 학생들의 교복 마련을 위해 1억원을 후원하고, 희망친구 기아대책과 함께 ‘2020 교복지원사업 해피스타트’를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2020 교복지원사업 해피스타트’는 GS홈쇼핑이 상급학교로 진학을 앞둔 저소득 학생들에게 힘이 되고자 지난 2008년부터 동참해온 사업으로 지난 12년동안 8천여 명의 학생들을 지원했다. 이번 교복지원 사업은 2020년도 중, 고등학교 진학자 중 지원이 필요한 차상위계층, 저소득 가정을 포함한 중위소득 100%이하 가계를 대상으로 하며, 전국 375명의 중고생에게 1인당 20만의 교복지원비를 지원하게 된다. 신청은 이달 7일까지 기아대책 기대플러스(http://hope.kfhi.or.kr/)에서 온라인 접수로 진행된다.

GS홈쇼핑은 저소득층 아동들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왔다. 경제적 문제로 문화와 교육의 혜택을 제대로 받지 못하는 아동들에게 무지개 빛깔처럼 다양한 특기 적성 교육과 문화 체험 기회를 주는 정서 지원사업인 ‘무지개상자 프로젝트’를 2005년부터 지속해 오고 있으며 연령대별 봉사단, 교복지원사업 등을 운영해 오고 있다. GS홈쇼핑 HR본부 김준완 상무는 “어려운 환경 속 아동들이 상처받지 않고 자신을 사랑하며 자라날 수 있도록 지켜주는 것은 어른들의 몫”이라며 “아동들을 위해 진행하는 캠페인들에 대한 따뜻한 관심을 부탁드린다” 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