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300만불 수출의 탑' 수상∙∙∙이완신 대표, 업계 최초 동탑산업훈장
  • 오승민 기자
  • 승인 2018.12.07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금) 서울 삼성동 코엑스 제55회 무역의 날 기념식서 ‘300만불 수출의 탑’ 수상
2016년 ‘100만불 수출의 탑’ 수상에 이어 2년 동안 수출액 4배 이상 신장
이완신 대표, 중소기업 해외 진출 지원 공로 수출 유공 업계 최초 동탑산업훈장 수상
ⓒ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이달 7일(금) 서울 삼성동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진행된 제55회 무역의 날 기념식에서 ‘300만불 수출의 탑’ 수상과 더불어 이완신 대표가 수출 유공으로 동탑산업훈장을 업계 최초로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는 무역의 날 시상식은 매년 해외시장의 개척과 수출의 획기적인 증대에 기여한 업체를 선정해 수출의 탑을 수여하는 행사다. 또한 수출 증대에 기여한 업체 대표와 임직원에게 유공자 포상도 수여하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16년 ‘100만불 수출의 탑’ 수상에 이어 올해 수출액 429만불 달성(2017.7.1~ 2018.6.30 기준)으로 4배 이상의 성장을 이루며 ‘3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하게 됐다. 대만, 베트남 등 롯데홈쇼핑이 진출해 있는 지역을 중심으로 국내 중소기업 상품을 수출하던 것에서 지난해부터 태국,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뿐만 아니라 미국, 캐나다 등 미주 지역까지 수출국을 확대했다. 이에 따라 2016년과 비교해 올해 롯데홈쇼핑을 통해 해외에 진출한 국내 중소기업 수와 성사된 수출 건수가 각각 3배 이상 증가했다. 롯데홈쇼핑은 중소기업을 해외에 파견해 1대1 수출 상담, 제품 현지화 컨설팅 등을 진행하는 ‘해외시장개척단’을 통해 수출에 따라 발생하는 제반사항까지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완신 대표는 판로개척이 어려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취임 1년 만에 수출액을 2배 이상 증가시킨 공로를 인정 받아 수출 유공으로는 업계 최초로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그는 기존에 대만, 베트남 등 해외 거점을 중심으로 수출을 지원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성장 잠재력이 우수한 국가로 수출국을 확대하고, 역대 최대 규모의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하는 등 중소기업이 해외에 진출할 수 있는 보다 좋은 여건을 조성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한편, 이날 유홍석 롯데홈쇼핑 해외수출 담당자는 대만, 일본, 동남아시아 지역 등 해외 바이어와의 협력을 기반으로 국내 중소기업 상품을 수출한 공로를 인정 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이완신 롯데홈쇼핑 대표는 “판로 개척이 어려운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2016년 ‘100만불 수출의 탑’에 이어 2년 만에 ‘3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함과 동시에 개인포상도 받게 되어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롯데홈쇼핑이 보유한 해외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수출 국가를 보다 확대하고, 품목도 다양화해 내년에는 ‘500만불 수출의 탑’을 수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