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H, 삼일공업고등학교와 실감형 미디어 분야 산학 협력 MOU 체결
  • 오승민 기자
  • 승인 2018.11.28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일공업고등학교에 실감형 미디어 관련 기자재 및 기술 교육과 특강 지원
전문 교육과정 개발 등 차별화된 글로벌 미래 핵심인재 양성 위한 노력
ⓒK쇼핑
ⓒK쇼핑

KTH(대표 김태환)가 지난 27일 삼일공업고등학교(교장 김동수)와 실감형 미디어분야 산학 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MR(혼합현실, Mixed Reality), VR(가상현실, Virtual Reality) 등 실감형 미디어(Immersive Media)의 차별화된 글로벌 미래 핵심인재 교육과 전문 기술인 육성 및 지역사회의 발전을 위해 이뤄졌다. 양측은 본 협약을 기반으로 혁신적으로 변화하고 있는 비즈니스 환경에 대응할 수 있는 우수 기술인 양성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KTH는 실감형 미디어 관련 기자재 지원 및 이에 대한 적응 교육, 특강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삼일공업고등학교는 교내에 IoT 및 3D융합콘텐츠 기술 전문과정을 개강하고 실감형 미디어 실습실 및 관련 시설을 구축해 기술 교육의 질을 높일 예정이다.

이에 더해 기업과 교육기관이라는 특성을 살려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개발을 비롯 산업현장에서 필요한 교육 내용에 대하여 공동 교재개발 등 구체적인 이행과제를 적극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KTH 정훈 ICT부문장은 “삼일공업고등학교 학생들에게 제공하는 실감형 미디어 기술 특강 및 교육 제공을 기반으로 우수한 인력을 양성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한다”며 “IoT 및 3D융합콘텐츠과 학생들이 이후 차별화되고 창의적인 글로벌 미래 핵심인재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KTH는 롯데백화점 부천 중동점에 혼합현실(MR) 기술을 적용한 스포츠 체험 공간 ’K-live X’를 운영 중에 있으며, 삼일공업고등학교와의 협약을 통해 우수 인력을 양성하여 차별화된 MR 콘텐츠를 지속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