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업계 최초 유료회원제 '엘클럽(L.CLUB)' 도입
  • 오승민 기자
  • 승인 2018.10.04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월), 연회비 3만원으로 프리미엄 서비스 이용 가능한 유료회원제 도입
웰컴기프트, 할인 쿠폰, 무료배송, 적립금 등 차별화 서비스 제공
충성고객 확보 통한 경쟁력 강화 일환
ⓒ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지난 1일(월) 가입비를 내고 할인 혜택, 적립금 제공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유료회원제 ‘엘클럽(L.CLUB)’을 업계 최초로 도입했다.

최상의 쇼핑 편의성과 혜택을 제공해 충성고객을 확보하고, 지속적으로 경쟁력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엘클럽’은 연회비 3만원이면 가입이 가능하며, ▲웰컴기프트(엘포인트 3만점 또는 롯데홈쇼핑 적립금 3만원 中 택1) ▲최대 12% 할인쿠폰 ▲무료배송 ▲상품 구매 시 엘포인트 적립 등의 혜택이 항목별로 1년 동안 매월 제공된다. ‘엘클럽’ 회원에게 제공되는 모든 서비스를 비용으로 환산하면 연간 100만원 이상으로 가입비보다 높은 혜택을 돌려 받는 셈이다.

롯데홈쇼핑은 이용고객의 성별, 연령, 구매패턴 등을 빅데이터 기반으로 분석해 30대 후반에서 40대 중반의 기혼 여성을 ‘엘클럽’ 가입 가능성이 높은 타깃고객으로 설정했다. 이들은 모바일 쇼핑 비중이 60%에 달하며, TV홈쇼핑, 모바일, T커머스 등 다양한 채널을 활용해 시간대에 구애 받지 않고 쇼핑을 즐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의류, 생활, 식품 등 모든 품목에 걸쳐 상품을 구매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롯데홈쇼핑은 쇼핑 빈도가 높은 해당 고객층을 '엘클럽' 타깃고객으로 삼고 가입고객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올해 안에 목표 가입자 수는 1만 명이다.

가입 및 혜택 관련 문의는 ’엘클럽’ 전용 고객센터(080-500-0000)를 통해 24시간 가능하며, 롯데홈쇼핑 모바일앱, 인터넷쇼핑몰 ‘롯데아이몰’에서도 가능하다.

롯데홈쇼핑 김종영 마케팅부문장은 "업체간 경쟁이 치열해지는 상황에서 충성고객 확보를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해 업계 최초로 유료회원제를 도입하게 됐다"며, "’엘클럽’ 회원에게 보다 많은 혜택과 최상의 쇼핑 편의를 제공해 쇼핑 만족도를 높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홈쇼핑은 올해 1월부터 'VIP 상담 서비스'를 운영하는 등 우수 고객 대상 차별화 서비스 제공에 집중하고 있다. 롯데홈쇼핑의 최상위 우수 고객을 대상으로 전담 상담 센터를 운영해 대기 시간 없이 상담원을 연결하고, 문의 사항에 대해 2시간 이내 처리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