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앤쇼핑, 2기 시청자위원회 위원 위촉식
  • 남도연 기자
  • 승인 2018.10.02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자·고객 권익보호 앞장서는 기구로 지원 약속
최종삼 홈앤쇼핑 대표(가운데)와 시청자위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홈앤쇼핑
최종삼 홈앤쇼핑 대표(가운데)와 시청자위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홈앤쇼핑

홈앤쇼핑이 시청자와의 소통 접점 확대에 나섰다.

홈앤쇼핑(대표이사 최종삼)은 지난 1일 서울 강서구 마곡동 본사에서 ‘2기 시청자위원회’ 위원 위촉식을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이날 위촉식에는 최종삼 홈앤쇼핑 대표를 비롯해 이번에 시청자위원으로 선정된 ▲소비자 ▲여성·청소년 ▲장애인 ▲언론 ▲과학기술 단체에서 추천한 위원이 참석했다.

홈앤쇼핑 제2기 시청자위원회(이하 위원회)는 최정일 숭실대학교 경영학부 교수, 함희경 한국YWCA연합회 실행위원, 김종삼 세계사이버대학 컴퓨터정보통신학과 교수, 홍성훈 대한변호사협회 이사, 최은주 前 서울YWCA 생명운동국 국장, 박진선 서울YWCA 소비자환경팀 팀장, 노영래 (사)한국소비자정책교육학회 총무이사, 김지애 대한화장품협회 광고자문위원회 간사, 서인환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사무총장, 이현주 한국YMCA전국연맹 소비자상담실 팀장으로 구성됐다.

시청자 위원은 분야별로 전문성 및 성별, 추천 분야의 다양성 등을 고려해 위촉했으며, 이날 첫 회의를 열어 최정일 숭실대학교 경영학부 교수와 함희경 한국YWCA연합회 실행위원을 각각 위원장과 부위원장으로 호선했다.

위원회는 앞으로 매월 정기회의를 통해 ▲방송편성에 관한 의견제시 또는 시정요구 ▲자체심의 규정 및 방송프로그램 내용에 관한 의견제시 또는 시정요구 ▲시청자 권익 보호와 침해구제에 관한 업무 등의 역할을 다양하게 수행할 예정이다.

홈앤쇼핑 측은 향후 위원회를 통해 제시되는 모든 평가와 제안을 회사 운영 전반에 반영하는 등 고객의 현실적 니즈 파악과 권익보호에 앞장서겠다고 설명했다.

최정일 위원장은 “방송 프로그램은 물론 고객들의 목소리를 적극 청취해 방송의 질적 향상과 시청자 권익보호를 위한 위원회 역할에 충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최종삼 홈앤쇼핑 사장은 “홈앤쇼핑은 설립 이후 고객들의 다양한 요구에 귀 기울이며 꾸준히 성장해왔다”며 “시청자와 고객의 권익 보호를 위한 위원회가 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